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BP's : 팔을 어떻게 해도 마우스를 잡을 때 통증이 오면서 책상을 바꿔보려고 했다. 

그런데 생각해보니 팔이 아픈 것은 마우스의 위치 때문이라는 생각이 들어 아예 마우스를 따로 떼어 놀 수 있는 방법을 찾다가 보조 테이블을 사보기로 했다.

찾아보다가 가격이 저렴한 소프시스 제품이 눈에 들어왔는데, 이게 종류가 많아서 어떤 것을 살지 선택하기가 어려웠다. 


그리고 가장 많이 판매되는 제품이 435, 437 두 개 였는데...이게 뭐가 다른지도 잘 모르겠고 하다가 어차피 두 개가 필요할 것 같아서 두 개 다 주문했다. 

공식 홈페이지가격은 24900원인데...오픈마켓에 가면 2만원 이하에 구입할 수 있다.


2개의 박스가 배달됐는데, 하나는 이렇게 작나? 할 정도로 포장이 작고, 다른 하나는 주문이 잘 못 됐나?할 정도로 큰 박스가 왔다. 

알고 보니 437은 지지대가 3개라서 완전히 분리할 수 있는 것이고, 435는 지지대가 'ㄷ' 자로 통째로 만들어져 있다.


조립은 조립이라고 얘기할 필요도 없을 정도로 간단하다. 

두 제품 차이가 크지 않지만 437은 분리가 가능하고, 조금 더 넓기 때문에 437쪽이 더 좋은 것 같다. 


기존에 썼던 책상에 붙이는 마우스 테이블과 비교하면 좀 더 위치를 다양하게 할 수 있어서 편하다. 

그리고 스마트폰, 책, 필기구등을 따로 놓을 수 있다는 것도 편하다. 책상보다 낮으니 쓰지 않을 때는 아래에 넣을 수도 있고...

모니터 받침대와 함께 PC로 작업할 때 매우 편리한 제품.


추천 : ★★★★★ 


사이드 테이블 435

http://www.sofsys.co.kr/product/detail.html?product_no=567&cate_no=74&display_group=2


사이드 테이블 437

http://www.sofsys.co.kr/product/detail.html?product_no=571&cate_no=74&display_group=1




437 전부 분리되어 있어서 작은 포장으로 왔다. 나사와 십자 드라이버가 들어 있다. 

이 십자 드라이버 꽤 괜찮다. 



분리하면 이렇고 



설명서를 참고해서 나사를 조립하면 끝 



5분만에 완성 



이런 식으로 놓을 수 있다. 



이만큼의 여유가 책상에 더 생긴 것인데 체감으로는 책상 하나 더 쓰는 느낌... 



435 포장을 벗겨보도 왜 이렇게 큰지 알게 됨 



여기도 드라이버가 들어 있다.  



이렇게 올려놓으면 된다.  



바닥에 미끄러지지 말라고 처리되어 있음. 



이 4개의 구멍에 나사로 결합하면 끝



이런 형태다. 



둘다 매우 유용함..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