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BP's : 닌텐도 게임&워치 '슈퍼마리오' 

젤다의 전설도 등장했지만, 나는 슈퍼마리오를 선택. 

이렇게 살 것이었으면 나올 때 구입할 것을 그랬다. 

사실 이 게임이 하고 싶은 것보다는 

어릴 때 게임&워치에 대한 생각 때문에....

너무 갖고 싶었다.

돈킹콩, 오일패닉, 라이프보트. 

게임&워치는 어릴적 부의 상징이었던 게임기였다. 

아무튼 그 생각이 나서 구입해 봄. 

이제는 화면이 너무 작게 느껴졌지만 

그래도 그 버튼, 소재, 색이 옛날 생각이 나게 만들었다. 

문방구 앞에서 10원 넣고 했던 게임들 

닌텐도 코리아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