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BP's : 지갑도 안가지고 다니는 J가 무언가 가방을 들고 다닌다. 

뭐냐고 물어봤더니. 

주섬주섬... 무언가를 꺼낸다. 

아주 큰 헤드셋.

배틀 그라운드를 하기 위해서 들고 다닌다고.  

J가 무언가 이렇게 들고 다닌다는 것이 대단히 특이한 일인데. 

그만큼 배틀 그라운드가 좋은 것인지. 

이 후부터는 배틀 그라운드에 대한 이야기를 꺼냈는데. 

원래는 다른 회사 게임들 체크 하려고 해봤다가. 

PC방에서 8시간 뒤에 나왔다고. 

최근 몇 년간 이렇게 몰입하는 게임은 처음 봤다고 한다. 

그리고, 2차는 PC방으로 가자고 하는.... 

간신히 말렸지만. 

아무튼 배틀 그라운드가 대단한 게임이긴 한가 보다. 

최근 게임 업계 이야기를 오래간만에 들었는데, 이 쪽도 경쟁이 점점 치열해지는 듯. 

원래 경쟁이 심했지만. 더 심해진 것 같다. 

J 열심히 해서 치킨 많이 드시길.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