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BP's : 닌텐도가 링핏 어드벤처 모델로 아라카키 유이를 기용. 

영화와 드라마를 오가는 일본 톱스타. 

시리즈로 나올 예정이고.. 

우리나라도 아마 비슷한 내용으로 광고를 만들텐데. 

아라카키 유이 정도라면 수지가 나와야 하는게 아닌지. 

링핏 어드벤처는 링과 밴드를 활용해 게임과 운동을 접목한 콘텐츠. 

게임에 전혀 관심이 없는 사람들도 관심을 가질 수 있게 만들었다. 

피트니스 복싱과 이것만 있어도 닌텐도 스위치를 살만한 가치가 있다. 

관련링크 :  https://www.nintendo.co.kr/main.php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