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IT/가전

[BP/IT] 다양한 장소에 어울리는 폭 36cm의 아이디어 냉동고 - 아쿠아

by bruprin 2022. 6. 14.

BP's : 가전제품은 이제 성능이 상향평준화의 수준을 넘어섰기 때문에 

이제는 아이디어와 감성의 싸움이다. 

삼성전자와 LG전자의 비스포크, 오브제 제품이 나오고 있지만 

1인 가구와 외식의 확대로 더 작은 냉장고에 대한 수요도 커지고 있다. 

하지만 삼성전자와 LG전자가 독점하다시피 하고 있는 가전 시장에서 

작은 용량 제품 = 저가의 인식이 굳어지고 있다. 

하지만 작지만 이쁘고, 자신의 개성을 만족시킬 수 있는 가전을 원하는 수요도 있다.  

일본의 아쿠아는 폭이 36cm의 작은 냉동고 AQF-SF11M을 출시. 

가격은 5만1700엔(약 52만 원)으로 용량은 70리터 밖에 안된다. 

냉동과 냉장 기능이 모두 제공되지 않고, 냉동 기능만 제공되는 세컨드 냉장고 개념.  

본체 크기는 360×635×1,455mm(폭×깊이×높이)로, 무게는 37kg. 연간 소비 전력량은 340kWh/년. 

냉장과 냉동 기능을 모두 

관련링크 : 

 

横幅36cmのスリムフリーザー

人気のスリムフリーザーに新色(ブラック)追加! とってもスリムな横幅36cm 容量も105Lなので、冷凍食品などまとめ買いしてもたっぷり入る。2台目冷凍庫におすすめです。

aqua-has.com

 

 

아쿠아에서 나온 쿨 캐비넷이라고 냉장이 가능한 세컨 냉장고라는 개념으로 접근한 제품도 있다. 

이 냉장고 제품군은 기존에 있는 냉장고와 경쟁을 하는 것이 아니라 

기존 냉장고의 용량이 부족한 구매층을 겨냥한 제품. 

국내에서 삼성전자나 LG전자가 아닌 위니아나 캐리어 등 다른 가전 업체들도 이런 전략을 살펴볼 필요가 있다. 

 

 

관련 포스팅

2022.01.20 - [IT/가전] - [BP/IT] 주방을 탈출하라 - 히타치의 새로운 컨셉 냉장고 'Chiiil'

 

[BP/IT] 주방을 탈출하라 - 히타치의 새로운 컨셉 냉장고 'Chiiil'

BP's : 히타치가 새로운 컨셉의 냉장고 'Chiiil'를 공개. 이 냉장고는 주방이 아닌 곳에 두는 것을 컨셉으로 기획된 것이 특징. 그동안 냉장고는 기능과 디자인이 많이 개선됐지만, 용도는 주방으로

bruprin.tistory.com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