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IT/GAME

[BP/GAME] 매니악 맨션의 기억. 강추 어드벤처 게임 '팀블위드 파크(Thimbleweedpark)

by bruprin 2017. 4. 27.


BP's : 어릴 때는 게임을 책으로 배웠다. PC잡지, 게임잡지에 있는 게임들을 구입할 수가 없었기 때문에. 

매월 나오는 신작들, 분석들을 보고 머리속으로 게임을 했다. 


마이컴에 나온 공략을 몇번씩이나 보다가, 강남역 아파트 상가 지하에 있는 게임 매장에서 구입했다.

당시 PC게임은 사양이 떨어졌기 때문에, 오락실에 있던 게임과 달리 언제나 부족한 감이 있었는데. 

이건 완전히 다른 차원의 재미를 주는 게임이었다.


너무 재미있어서. 게임 속으로 빠졌다고 할만큼.... 

매니악맨션과 룸(LOOM)은 나에게 인생게임이라고 할만한 작품이었고, 이후 루카스아츠에서 나온 다른 게임들도 좋아했다. 


인디애나존스, 원숭이섬의 비밀. 텐타클의 최후 등... 이후에 나온 게임들은 좀 더 화려해졌는데. 

매니악맨션만큼은 아니었다. 


이제는 게임이 실사와 구분이 어려울 정도로 좋아졌는데, 그래도 이전 그래픽 어드벤처들이 가지고 있는 느낌은 색다른 것이었다. 


나 같이 그런 생각을 가진 사람들이 또 있었나보다. 

루카스아츠 게임들은 모바일, 스팀 으로 다시 해상도를 개선해서 리마스터버전들이 나왔다. 


그런데, 완전히 새로운 것은 아니었다. 기존에 있는 게임을 재발매하는 것이었지, 새로운 게임이 나오지는 않았다. 

하지만, 이번에 Terrible Toybox에서 만든 팀블위드 파크(Thimbleweed Park)'는 매니악맨션 같은 그래픽 어드벤처 형식의 새로운 게임. 


최근 가장 재미있게 하는 게임이다. 

팀블위드 파크에서 벌어진 살인사건을 해결하는 내용인데, 중간 중간 코믹한 내용도 많고, 

너무 막연했던 이전 그래픽 어드벤처와 달리 해야할 일을 잘 해결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시스템도 잘 되어 있다. 

재미있는 추리소설 한 편을 읽는 기분. 


그래픽으로만 보면 요즘 게임들에 비해서 뒤떨어져 보이지만. 충분히 재미있다. 

특히, XT, AT, 386으로 루카스 아츠 게임을 했던 사람들이라면 더더욱...


추천 : ★★★★★


관련링크 : https://thimbleweedpark.com/


가격은 2만1000원. 19.99달러


스팀

http://store.steampowered.com/app/569860/


GOG (스팀과 같은 온라인 게임 판매 사이트)

https://www.gog.com/game/thimbleweed_park


맥 앱스토어 

https://itunes.apple.com/us/app/thimbleweed-park/id1214713872?mt=12


매니악맨션 위키피디아

https://en.wikipedia.org/wiki/Maniac_Mansion


매니악맨션으로 검색해보니 이런 블로그가 나온다. 

http://oldgamescan.blogspot.kr/2015/10/blog-post_40.html 1989년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