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BP's : 맥북에서 인터페이스가 줄어들고 있기 때문에, 확장포트가 필요할 때가 있다. 

없으면 없는 대로 살 수 있지만, 아무래도 애플 공식 주변기기는 너무 비싸고, 기능 별로 나눠져 있어서, 

USB 3.0 단자를 이용한 확장 허브들이 필요하다. 

확장포트는 본체에 딱 붙일 수 있는 전용 모델과 케이브로 연결된 제품이 있는데, 케이블로 연결되는 제품이 확실히 활용성이 좋다. 

깔금하기는 전용 모델이 좋지만, 맥북이 달라질 수도 있고, USB 3.0을 지원하는 다른 제품에도 쓸 수 있기 때문에. 

안드로이드 폰과도 연동해서 쓸 수 있어, HDMI 출력 기능만 해도 충분히 쓸만하다. 

관련링크 : 

일본 아마존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