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BP's : 어떤 카메라가 사진을 잘 찍는지도 중요하지만, 카메라 자체 디자인이 얼마나 예쁜지. 감성을 자극할 수 있는 디자인을 갖추고 있는지도 중요하다. 

그런 부분에서 후지필름의 카메라는 '하나 사고 싶다'라는 생각이 들만큼 고전적인 카메라 느낌을 잘 내고 있다. 

후지필름이 APS-C엔트리기 'FUJIFILM X-T100'을 6월 21일 발매. 가격은 바디만 7만 4500엔 전후, 

렌즈 키트 (XC15-45mmF3.5-5.6 OIS PZ)가 8만 7,500엔 전후, 더블 렌즈 키트 (XC15-45mmF3.5-5.6 OIS PZ + XC50 -230mmF4.5-6.7 OIS II)가 9만 9,500 엔 전후로 예상.

X-A5와 같은 2424 만 화소 APS-C CMOS 센서를 탑재. 바디 색상은 다크 실버, 블랙, 샴페인 골드. 

상면 위상차 AF. 독자적인 X-Trans CMOS 센서와는 다른 Bayer 배열 컬러 필터를 채택. 

감도는 ISO200~12800 (확장 ISO100~51200). 연사는 6 프레임 / 초. 

동영상 기록은 4K / 15p 풀 HD / 59.94p 등을 지원. 

3인치 104만 화소 LCD는 3방향 틸트식으로 셀피 촬영에도 활용 할 수 있다. 

EVF는 약 236 만 화소 OLED(0.62 배).

통신 기능은 Wi-Fi / Bluetooth를 지원. 페어링된 기기에 촬영 이미지를 자동 전송할 수 있다.

배터리는 NP-W126S. 촬영 가능 매수는 약 430 장.

크기는 121 × 83 × 47.4mm. 무게는 약 449g (배터리, 메모리 카드 포함) 약 399g (본체 만).

지금 까지 나온 경쟁 모델 중에는 가장 멋진 것 같다. 

후지필름 카메라..참 갖고 싶게 내놓는다. 

관련링크 : http://www.fujifilm.co.jp/corporate/news/articleffnr_1295.html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