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BP's :트리플 더블류재팬이 초음파 센서로 방광의 변화를 파악해, 쉬할 타이밍을 예측하는 IoT 웨어러블 기기 'DFree Personal'을 7월 1일 발매. 가격은 49,800 엔 (세금 별도). 

이 제품은 초음파 센서로 배설 타이밍을 예측하는 IoT 웨어러블 장치. 

원리는 본체를 몸에 장착하고 블루투스(Bluetooth)로 스마트 폰과 연결해 사용. 

소변 타이밍을 알려주는 것 외에도 소변이 어느 정도 모아져 있는지, 배뇨 로그 확인과 분석도 할 수 있다. 

배설 예측 기능과 자세에 따라 방광의 ​​변화도 알 수 있는 기능을 탑재. 이동 중에도 사용할 수 있다. 

본체 크기는 83 × 80 × 33mm 무게 약 73g. 센서는 53 × 35 × 12mm (모두 폭 × 깊이 × 높이) 무게는 약 13g. 리튬 이온 배터리를 내장해 약 24 시간 연속 작동 가능. 

충전 시간은 약 4 시간. 통신 방식은 Bluetooth 4.1을 지원. 초음파 용 젤, 장착 용 테이프, 충전 용 USB 케이블이 부속된다.

노인 뿐 아니라 방광염이나 요도결석 등이 있는 사람에게도 유용할 것 같다. 

이런 제품은 가격 저항이 0에 수렴하기 때문에, 제대로 만들면 성공할 수 있을 것 같다.  

관련링크 : https://dfree.biz/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