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BP's : 서태지와 아이들 라이브 LP. 

이제는 보기 힘든 LP. 

CD나 LP 모두 인기가 있는 것은 가격이 아주 비싸다. 

디지털음원으로 클릭 한번으로 구매할 수도 있지만...

LP만의 감성이...

다른 LP들도 살펴보니..

재미있다. 

LP안에 있는 설명서도...

그림도...

여전히 멋진 서태지와 아이들...

이제는 서로 다른 길을 가고 있지만. 

그들이 보여준 것은 분명히 의미가 있는 것들...

음악은 다시 들어도 좋구나

서태지와 아이들이 처음 방송에 나왔을 때가 기억난다. 

그들을 심사하는 심사위원들은 그들의 음악을 이해할 수가 없었다. 

어쩌면 지금도 마찬가지 아닐까? 

새로운 세대, 문화를 이해하지 못하는 기성세대들..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