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BP's : 아이폰 갤럭시 아이폰 프로. 

카메라 수가 인류의 진화를 보는 듯. 

내년에 나오는 스마트폰들은 보급형 제품을 제외하면 카메라가 3개 이상으로 나올 것 같다. 

광각 표준 망원,

그리고 앞으로는 다시 화소 경쟁 + 줌 경쟁, 마크로 까지 도입될 것 같다. 

아직 디지털 카메라에 비하면 스마트폰 카메라의 성능이 높지는 않지만. 

바로 촬영하고 바로 볼 수 있는 편리성. 

찍은 뒤에 바로 공유하고 인터넷에 올릴 수 있는 기능 등은 

카메라와는 전혀 다른 사용성을 만들어 낸다. 

결국 아주 잘찍히는 카메라 이외에는 시장이 줄어들고 

스마트폰 카메라로 좁혀질 것. 

그렇게 따지면 스마트폰에서 카메라의 기능은 당분간 아주 중요한 경쟁요소가 될 것 같다.

어떤 스마트폰이 사진이 더 잘 나오느냐?는 것은...

아이폰 11, 갤럭시 S10 이전에 나온 제품이냐 아니면 이후에 나온 제품이냐 로 갈릴 것 같다 

세세하게 기능의 차이는 있지만, 

스마트폰으로 사진찍는 사람들이 차이를 느낄만큼 크지 않고. 

보는 방식도 모니터가 아닌 스마트폰이 대부분이다.

삼성전자가 갤럭시 S11에 카메라 기능을 강화한다니 기대. 

애플도 내년에 나오는 아이폰은 USB-C로 바꾸고, 성능을 보완할테니...

아직 폰을 바꾸지 않은 사람은 내년에 나오는 제품들을 기다려보는 것도 좋을 것 같다. 

지금 쓰는 폰도 꽤 잘나오니... 

LG전자도 뭔가 승부수를 띄우기 위해서는 카메라 부문에 완전한 차별화를 해야할 듯. 

시간이 얼마 남지 않아 보인다.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