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BP's : 나도 게임을 좋아하지만 가끔 게임 관련 부문에서 이해하기 어려운 일들이 발생. 

미국 경매 사이트 Heritage Auctions 에서 지난 11일(현지 시간) 닌텐도 64용 게임

'슈퍼 마리오 64(Super Mario 64)' 미개봉 제품이 156만달러(약 17억원)에 낙찰. 

슈퍼 마리오 64는 닌텐도가 1996년에 발매 한 닌텐도 64용 3D 액션 게임. 낙찰된 제품은 북미판으로 미개봉 제품.

이 경매 사이트에서 가장 비싸게 팔린 게임은 패미컴 북미판 '젤다의 전설' 미개봉품으로 87만달러였는데, 약 2배의 가격에 팔린 셈이다.

수집가 사이에서 비쌀 수는 있지만 게임을 비롯해 요즘의 경매 발표를 보면 돈 되는 것에는 다 투자가 들어가는 듯. 

경매사이트에 가서 다른 게임들도 보니. 

그냥 일반 게임은 아니라 처음부터 수집을 목적으로 한 미개봉 제품들이 상당수 있었다. 

게임보이 팩 같은 것이 1~2만 달러에 달하기도... 

관련링크 : https://comics.ha.com/itm/video-games/super-mario-64-wata-98-a-sealed-n64-nintendo-1996-usa/a/7261-28137.s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