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BP's : 음악은 확실히 전용 오디오 기기로 듣는 것이 좋은 것 같다. 

블루투스 스피커는 아무래도 휴대성을 염두에 만들어서 출력에 한계가 있고, 음질 자체 한계도 있다. 


그렇다고 오디오를 들을 때는 모바일의 편리성을 버리기도 아쉽다. 

(지금은 블루투스가 대세지만, 애플이 왜 Airplay를 밀었는지 알 수 있는 부분) 


그래서 접점으로 오디오 전문 회사에서 나온 네트워크 CD 리시버가 눈에 들어온다. 


마란츠 'M-CR611' 가격은 7만엔. 

블루투스, NFC, 에어플레이를 모두 지원한다. USB 입력도 지원, 안드로이드, PC, NAS 와도 DLNA 1.5 규격으로 연동된다. 


관련링크 : https://www.marantz.jp/jp/products/pages/productdetails.aspx?catid=systems&subcatid=networkcdreceiver&productid=mcr611#.VcAXxcDtlBc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