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BP's : 애플이 전문가용 비디오 편집 소프트웨어 '파이널 컷 프로 X(Final Cut Pro X)'를 Ver.10.4.1로 업데이트. 


핵심은 더 나은 화질과 자막 기능.( ProRes RAW, advanced closed captioning) 



새로운 포맷으로 'ProRes RAW'와 새로운 자막 도구 등을 지원. 가격은 34800엔. 기존 사용자는 무료다. 


ProRes RAW는 RAW 파일보다 나은 영상 품질과 활용성을 제공하는 방식으로 ProRes 성능을 모두 제공하는 애플의 새로운 영상 포맷. 


편집자가 카메라의 RAW 데이터를 포함한 영상을 가져 오기, 편집, 컬러 그레이딩 할 수 있기 때문에 유연하게 하이라이트와 섀도우 조정이 가능하다. 

특히 최근 주목 받는 HDR 작업에 최적.


이외에 macOS에 최적화. MacBook Pro 또는 iMac 시스템에서 실시간으로 렌더링하지 않고, 4KProRes RAW 파일을 재생할 수 있다. 

ProRes RAW 파일은 ProRes4444 파일보다 용량이 낮은 아카이빙을 위한 포맷.


Atomos 레코더에 기록된 ProRes RAW와 ProRes RAW HQ 파일을 기본적으로 작업 할 수 있다. 

Atomos Sumo 19과 Shogun Inferno 소유자는 무료 업데이트. 


또, DJI의 드론 'Inspire 2'나, Super 35mm 디지털 시네마 카메라 'ZENMUSE X7' 용 업그레이드 패키지도 제공.

DJI는 6월 이후 지원할 예정.



자막 편집, 전송 등을 지원하는 자막 도구도 제공. 

별도 외부 자막 프로그램을 사용하지 않고 자막을 추가할 수 있다. 


아무래도 최근 유튜브 등에 직접 자막을 적용하는 사람들이 늘어나면서 이런 기능을 추가한 것 같다. 


자막 파일을 직접 프로젝트로 가져올 수 있으며, 처음부터 만드는 것도 가능하다. 

타임 라인에서 비디오 또는 오디오 클립에 붙여 그 클립과 함께 자동으로 이동한다. 


새 캡션 표시기를 사용하면 캡션 텍스트, 색상, 정렬, 위치 등을 조정할 수 있다. 

동일한 타임 라인에서 여러 언어의 자막을 만들고 자막이있는 동영상을 YouTube와 Vimeo에서 쉽게 공유 할 수 있다. 


최근 애플은 별로 변하고 있지 않은 것 같지만, SW 부문에서 경쟁력은 안드로이드나 윈도와 확연하게 차이를 벌리는 것 같다.

물론 파이널컷 프로의 대안인 어도비 프리미어 등 프로그램들이 윈도에도 있지만..


아주 비싼 프로그램을 구입하지 않아도 쓸 수 있는..


예를 들면 페이지, 키노트, 개러지 밴드, 아이무비 같은 SW의 경쟁력이 갈수록 높아지고 있고.. 

파이널컷 같은 전문가용 앱도 충실하게 개선되고 있다.


윈도에 있는 무비메이커와 아이무비를 비교해보면...활용성면에서 꽤 차이가 난다.


관련링크 : https://www.apple.com/newsroom/2018/04/final-cut-pro-x-update-introduces-prores-raw-and-advanced-closed-captioning/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