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BP's : 예전에는 일부 마니아의 전유물이었던 애플 제품들이 이렇게 많이 팔리다니. 

아이폰, 아이패드, 맥. 

이제는 너무 쉽게 발견돼 식상할 정도. 

예전의 독특함은 없어졌는데. 

그걸 다시 느끼게 하는 때가 있다. 

애플 AS를 받으러 갔을 때, 그리고 애플에서 나온 주변기기를 샀을 때. 

오래된 비디오 출력 주변기기는 있는데 (심지어 2개. 왜 이게 2개나 있는 것인가!)

라이트닝 단자에서 비디오 출력이 되는 제품은 없었다.

그래서 버티다가. 결국 아이패드 미니, 아이폰에서 바로 출력되는 주변기기를 구입. 

이거 -_-ㅣ 엄청 비싸다. 

이 조그만 제품 하나에 5만원이 넘는다. 

물론 호환 제품들이 있지만, OS업데이트 된 뒤 제대로 작동하지 않는 주변기기를 몇 번 경험하고 

애플 관련 제품은 대부분 애플스토어에서...

이 라이트닝 2 디지털AV 젠더는 

라이트닝 단자가 있는 아이폰이나 아이패드에서 HDMI , 디스플레이 포트 출력을 할 수 있게 해준다. 

그래서 아이폰으로 보는 작은 영상을 TV나 모니터와 연결해서 확인할 수 있음. 

애플TV나 다른 기기들을 연동해서 출력을 하는 방법이 있지만

귀찮다. 이게 가장 편하다. 

별 다른 설정할 필요없이 아이폰, 아이패드 라이트닝 단자에 연결한 뒤 HDMI 단자를 끼우면 외부 출력이 가능하다. 

왜 이제서야 샀을까? 정도는 아니지만 확실히 편리하다. 

유튜브나 영화 등을 아이폰이나 아이패드에서 바로 출력해야할 떄가 있어서..

특히 프리젠테이션 할 때 꽤 좋다. 

하지만, 역시나 너무 비싸다. 

USB C 단자가 나오면 사려고 했는데 

결국 이걸 사고야 말았다. 

아주 간단하다. 이건 설명서가 없어도 된다. 

HDMI 단자와 디스플레이포트. 디스플레이포트가 있는 것을 고맙게 생각해야 할 정도 

아이폰 라이트닝 단자에 연결해서 외부 출력을 할 수 있다. 

모니터에 스피커 기능이 없으면 소리는 당연히 안나온다. 

비디오 출력만 하고 오디오는 아이패드에서 들으려고 했더니... 

안되는 것인지 찾을 수가 없었다.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