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BP's : 소니가 웨어러블 에어컨 '레온 포켓(REON POCKET)' 이라는 신기한 제품을 출시. 

비슷한 제품들이 중소기업들이 내놓은 적은 있는데 소니가 내놓으니 아무래도 디자인이 더 개선됐다. 

가격은 1만3000엔이고 전용 이너웨어는 1800엔. 

레온 포켓(REON POCKET)은 속옷에 장착하는 냉온장치를 사용한 웨어러블 쿨러.

전용 이너웨어의 주머니에 장착하고 스마트폰 앱으로 조작해 접촉면의 표면을 차게하거나 따뜻하게 할 수 있다.

본체의 냉각 패드에 펠티에 소자를 적용해 블루투스로 연결된 스마트폰 전용앱에서 전원을 켜면 

몇 초만에 표면이 차가워진다.

접촉면은 실리콘으로 코팅하고, 목 아래에 위치.

내장 센서에서 차가움을 자동 조정하는 '자동 모드'도 탑재.

앱에서 냉 / 온 각 4 단계로 온도 조절이 가능.

체온을 -13도 까지 떨어뜨리거나 +8로 할 수 있어서 여름, 겨울에 쓸 수 있다. 

어느 정도 효과가 있는지는 실제로 써봐야겠지만 확실히 신기한 제품. 

소니가 크라우드 펀딩으로 만들었는데 이번에 일반 판매까지 하게 됐다. 

크라우드 편딩으로 유연성을 높인 것은 좋은 시도 같다. 

방열 팬과 배터리를 내장.

배터리 구동 시간은 냉각 동작시 약 2.5 시간, 온열 작동시 약 2 시간.

크기는 54 × 20 × 116mm, 무게는 약 89g. 충전은 USB Type-C를 통해 가능하며 충전 시간은 약 2.5 시간.

소니 : https://first-flight.sony.com/pj/reonpocket

아마존 재팬 : https://www.amazon.co.jp/exec/obidos/ASIN/B089GRKF3R/

유튜브 링크 

https://youtu.be/C56zONHJryk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