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BP's : 최근 나오는 노트북들을 보면 로고만 가리면 어떤 제품인지 알 수가 없다. 디자인이 비슷 비슷하다. 

특히 들고다니기 편한 모바일용은 대부분 맥북처럼 보인다. 


레노버 요가, 샤오미 Mi note, 아수스가 출시하는 신형 노트북 모두 비슷하다. 

색상과 광고 사진까지도. 


오히려 이번에 나온 맥북프로가 다르게 느껴질 정도로... 

이렇게 비슷해지는 디자인에 소비자들은 맥북은 차별성을 가질 수 있을까? 


다행히 겉은 비슷하지만. 자체 OS와 자체 프로그램들이 있으니...


물론 국내서 금융업무나, 업무용으로는 윈도쪽이 편하다. 


P.S 이 사진들에 맥북은 없다. 



샤오미 MI NOTE 


아수스 노트북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