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BP's : 최근 만나는 사람들 상당수가 패스트파이브나 위워크에 자리를 잡고 있다.

공유오피스라는 것인데.

공간을 쪼개서 사무실로 쓰는 방식.

이전에도 공유 오피스는 있었지만.

정부에서. 창업을 장려하고. 소수로 사무실을 운영할 수 있으니 많이 쓰는 것 같다.

좋은 점은 보증금 없이 월세만 내면 인터넷, 팩스, 프린트 등을 쓸 수 있고.

탕비살 물품 등 자체 사무실 운영할 때 필요흔 자잘한 것들도 관리 할 필요가 없다는 것.

비용을 물어보니 정가는 있는데 1년치 먼저 내거나, 장기 사용 할인 같은게 있나보다.

4인용 사무실 할인받아서 200만원 정도라고. (원래는 훨씬 비싸다 함)

200만원도 비싸지만 위치가 좋고 인큐베이팅 하는 몇 개월간 쓰기에는 편하다고.

그래서, 직원들을 충분히 모을만큼 커지기 전까지는 편하다고 하다.

위워크와 패스트파이브가 경쟁하면서 서로 프로모션도 하고 입주사들은 더 좋은 조건에서 계약할 수 있다고 한다.

그래서 좋은 기업을 유치하기 위해 입주기업끼리 네트워크에 신경쓴다고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