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우연히 알게된 칼풀린 아저씨...

영국에서 우연히 한국에 방문했다가 눌러 앉은 분이시다.

16살 때부터 레스토랑에서 일을 시작했으며, 좋은 식당에서 견습을 받다가.

대학에 가야겠다는 생각을 하고

법대에 진학한 이색적인 이력을 가지고 있다.

현재 국내 영어학원에서 강사, 그리고 맞춤 영어?를 강의하고 계신다.

병원이나 레스토랑에서 필요한 영어...

그리고 영어로 프리젠테이션 하기 블로그를 운영하고 있다. 

프리젠테이션 할 때 팁을 알려달라고 했더니 

그는

"영어로 프레젠테이션을 할 때 세 가지만 기억하면 됩니다. 발표할 때 자연스럽게 몸을 움직여라! 관객들과 시선을 맞춰라! 발표 내용을 그대로 읽지 말아라!"

라고 말했다.  블로그 주소는 presentinenglish.com
 
칼 풀린(Carl Pullein)씨는 우리나라 사람들이 발표를 너무 딱딱하게 하는 경향이 있다며

좀 더 자연스럽게 해야한다고 말했다.

한국에 온지 7년이 된 풀린은 한국을 사랑하는 마음은 우리나라 사람 못지 않다.

IT에도 관심이 많은 그는 블로그(fandcorp.wordpress.com)를 통해 한국 IT에 관련된 내용도 자주 올리고 있다.

최근에는 SK텔레콤의 폐쇄적인 정책에 대해 따끔한 글을 올렸다.

외국인의 눈으로 본 국내 IT 현황에 대해서 들을 수 있었다.


우선 왜 신문에 매번 전자제품을 들고 있는 아가씨가 나오는지 이해할 수 없다는 얘기.

정작 신문을 읽으면 그 제품이 어떤 제품인지에 대한 정보는 없다고..

독특하지도 않고, 왜 이 제품을 사야하는지 모른다고 했다. 


아이폰 출시와 관련해서도 많은 관심을 가지고 있었다.

그리고 한국사람들은 대부분 사이월드를 사용하는데 아이폰 앱이 안나오는지 희한하다고 얘기했다.

그건 아마도 SKT가 그만큼 폐쇄적이다는 것을 대변한다고...

풀린은 삼성전자보다 LG전자가 훨씬 좋다고 말했다. 

LG전자 제품들은 사용자 입장에서 많은 생각을 하고 만들었다는 느낌이 든다며, 특히 엑스캔버스는 쓰기도 편하고 성능도 좋아서 가장 좋아하는 제품이라고 한다. 

또 삼성전자와 LG전자는 많은 제품을 만들지만 사람들을 열광하게 만들지는 못한다며 

좀 더 독특한 제품을 만들었으면 한다고...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1. ywkone 2010.03.25 14:2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english presentation before 1 hour . thanks for your simple tips .

  2. 프리젠터 2010.05.17 15:4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http://blog.ellog.com/_COL00596

  3. 이차장 2010.08.01 10:5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의 블로그에서 본 글들은 거의 대부분 .... 동감 또 동감. 훌륭한 글들. 자동으로 구독 버튼 누르게 됨. ^_^