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카메라에 대해서 알게되면서, 그 무거운 카메라와 렌즈를 왜 들고 다닐수 밖에 없는지 이해가 됐다.

다 이유가 있구나..

그런데 DSLR이 등장하면서 이런 공식이 깨지기 시작했다. 수백만원 달하던 SLR에서나 찍을 수 있는 사진을 100만원 남짓한 가격의 보급형 DSLR로 만들어 낼 수 있다는 것은 매력적이 일이다.

특히 캐논 300D는 DSLR 뿐 아니라 카메라 시장의 혁명적인 사건으로 견줄만하다.
 이후 DSLR 보급이 확대되면서, 사진을 취미로 갖는 사람들이 늘어나고, DSLR은 더 이상 전문가의 전유물이 아니게 됐다.

하지만 DSLR은 고질적인 문제가 있다. 덩치큰 몸체와 렌즈는 좋은 사진이 가져다 주는 행복에 비례해, 들고 다니느라 다른 것을 못하는 문제들이 발생한 것.
그래서 큰 맘 먹고 구입한 DSLR도 SLR이 간 길 처럼 바로 장농 카메라로 변하는 경우도 늘어났다.

이 때문에 카메라 업체들은 컴팩트 카메라와 DSLR 장점을 결합한 하이브리드카메라를 내놓게 된다.

올림푸스 펜을 시작으로 파나소닉 GF1, 삼성전자 NX 시리즈, 소니 넥스까지...

올해는 후지필름과 다른 카메라 업체들까지 하이브리드 디카 시장에 진출하니, 선택의 폭은 다양해질 것 같다.

하지만 태생이 다르기 때문에 작은 심장(이미지센서)를 가지고 등장한 하이브리드 디카 성능은 컴팩트 카메라에 비하면 월등하지만, DSLR에 비하면 아직 2% 부족한 성능을 보여준다.

나도 처음에는 하이브리드 디카로 가려고 하다가, 어두운 곳에서 급격히 증가하는 노이즈, 색수차, AF 성능 때문에 좌절하고 그냥 내 카메라 그냥 쓰기로 했다.

하지만 파나소닉 GF1을 써보고 다시 마음을 고쳐 먹었다. LX 시리즈 때부터 경쟁 업체들과 현격한 사진 품질을 보여줬던 파나소닉은 GF1에 마술을 부린 듯..보급형 DSLR 수준 사진을 만들어 준다. 

 그래서 나는 지금 파나소닉 GF1과 5D MK2를 주력으로 쓰고 있다. 컴팩트와 다른 카메라는 상황에 따라 아주 가끔 들고 다니지만, GF1은 항상 휴대.

가볍기 때문에 확실히 활용폭이 넓어진다.
(그런데 최근 소니 알파55 때문에 고민이 되고 있음. )

파나소닉 GF1을 구입하면서 든 생각은 20mm 단렌즈만 사용하겠다는 것이었다. 기본렌즈나 줌렌즈를 사용하게 되면 보급형 DSLR과 차이가 없기 때문이다.

하지만 궁금했다. 20mm에 놀란 나는 줌렌즈에서도 어느정도 성능을 보여줄지..

그래서 45~200mm을 구했다  -_-;


정품과 내수 가격차이가 많이 나서 내수로 구입...어차피 고장도 잘 안나고, 고장나면 일본 출장 때 고칠 심산으로..

인터넷으로 주문했는데 특이하게 케이스를 안준다 -_-;

후드도 따로 파는 나쁜 아저씨들도 있다. 후드가 옵션이라니..

자동차 팔면 스티어링 휠도 옵션으로 팔 사람들이다.


줌렌즈치고 꽤 작은편이다. 하지만 GF1이 워낙 작아서 연결해 놓으면 대포 같음.


손흔들림 방지도 적용...


장착하면 이런 모습이다. 그래도 확실히 작구나.

DSLR에 200mm 줌렌즈 놓는거랑..


가격은 30만원대 중반이었는데...이거...아주 잘 어울린다. 잘 샀다는 생각이 막 들고 있음.


코는 이만큼 나온다.


그래도 확실히 크긴 크군. 이걸 붙이는 순간 하이브리드 디카 장점인 휴대성 가치는 확 떨어짐..

아래는 줌샷~

어두운 렌즈 때문에 사실 큰 기대를 안했는데, 오..의외로 잘 나온다. 역시 파나소닉..


주변부 화질도 꽤 괜찮다.


안개가 끼고 저녁 6시 정도 됐는데....흔들리는 사진은 많지 않았다.


장군님도....


줌 안했을 때..45mm


최대 줌..200mm


45mm


200mm


45mm


200mm


45mm


200mm


줌렌즈의 장점은 당연히 멀리 있는 피사체를 가까이 찍을 수 있다는 것이고


피사체가 카메라를 의식하지 않기 때문에 자연스러운 사진을 찍을 수 있다는 것이다.


이런 접사도 가능...


45mm


200mm

물론 흔들리는 사진도 있다. 하지만 이 정도면 충분..

다른 렌즈들도 사보고 싶을 정도로 마음에 든다.

요즘 디카 부문 파나소닉 약진이 주목됨.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1. 가람h 2011.01.16 02:2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 읽고 갑니다..
    하이브리드 디카를 고민하고 있는데, 역시 gf1을 살 것 같네요 :)

    • bruprin 2011.01.19 13:19  댓글주소  수정/삭제

      현재로서는 파나소닉 GF1 2가 가장 경쟁력 있는 것 같습니다. 삼성이나 소니 모두 다음세대에 GF 시리즈를 따라 잡을 수 있을 것 같고요. 후발 업체들이 소니 3D 파노라마처럼 좀 더 디지털 상상력을 더하면 좋을 것 같은데 아직 거기에는 미치지 못하는 것 같습니다.

  2. 피쉬 2011.01.27 01:2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분은 디카 리뷰하는것부터 다시 배워야할거 같은데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