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BP's : 스마트폰 때문에 디지털카메라 시장이 많이 위축됐다. 하지만 어떻게 보면 스마트폰 때문에 사진에 대해서 알게된 사람들이 더 좋은 사진을 찍기 위해서 상위 모델로 이동하는 현상도 나타나고 있다. 
 하이브리드 카메라가 등장했지만, 전문가들은 렌즈와 이미지센서의 한계로 여전히 무거운 DSLR을 들고 다니고, 오히려 사진관련 부분이 점점 양극화 되는 것 같다. 스마트폰을 카메라 대신 찍거나 아니면 아예 DSLR로 가거나.. 컴팩트 카메라와 하이엔드 카메라 시장은 많이 위축됐다.
소니 RX100 같은 카메라가 인기를 끄는 것이 하이엔드 카메라 부문에서도 가능성이 있다고 볼 수도 있지만, 그 것은 제품군의 문제가 아니라 휴대성과 화질 장벽을 뛰어넘었기 때문인 것 같다.
결국 사진을 찍는 사람은 자신이 원하는 결과물을 내주는 카메라를 선택하는 것.
그렇다면 좋은 사진은 무엇일까? 가장 사실적인 사진을 보여주는 것일까?(아마 그렇다면 캐논이 이만큼 성장하지 못했을 것이다)
자신이 상상하는 대로 그 이상의 이미지를 만들어 주는 것...거기에 이제는 재미라는 요소가 꼭 들어가야 할 것이다.
인스타그램이 인기를 끄는 이유가 바로 그런 점이다. 사진을 오래 찍은 사람들 입장에서는 스마트폰을 카메라로 생각하지 않겠지만...
이미 아이폰5나 갤럭시S3 정도의 카메라는 컴팩트 카메라를 대체할 정도의 사진을 찍을 수 있고..편집과 전송까지 가능하다.
이날 행사장에서 재미있는 것을 봤는데. DSLR과 하이브리드 카메라 부문에서는 여전히 무거운 카메라를 잔뜩 메고 있는 대부분 남성들이 가득했지만, 폴라로이드와 인스탁스 카메라 부스에는 여성들로 가득차 있었다.

이들은 화질과 기술적인 부분을 알고 싶어하지도 않는다. 자신이 더 이쁘게 나오는 사진, 재미있는 사진을 우너한다. 그리고 검정색의 네모난 카메라가 아니라 동그랗고 귀여운 카메라를 원한다. 그런 부분에서는 인스탁스가 아주 잘하고 있는 것 같다. (아마 인스탁스 카메라랑 똑같은 디자인의 디카가 나와도 잘 팔릴 것 같다. 심지어 사진이 찍히지 않는다고 해도)

삼성전자는 NX300을 대대적으로 내세워서 아주 큰 부스로 나왔는데. 캐논이나 니콘과 같은 카메라를 만들고 싶어하는 것 같다. 하지만 그런 업체는 삼성 말고도 소니를 비롯해 다른 업체들이 있다. 오히려 카메라 부문에서 무너가 새로운 시장을 만들고 싶으면 인스탁스 같은 카메라를 더 유심히 봐야할 것이다.


누가 DSLR 시장이 끝났다고 하는가?


후보정이 아닌 선보정...


펜탁스는..왜...-_-;


사람들 많았고 규모도 커졌다.


소니...미놀타 인수할 때만해도 다 왜 그럴까? 했는데. 이제는 소니를 먹여살리는 주요한 사업부문이 됐다.


이런 주변기기 시장도 엄청나게 성장했다. 그리고 이런 주변기기 가격이 아주 높다.


시그마.... 여전히 포베온은 매력적이지만...이제 큰 카메라는 싫다.


DSLT라는 것을 사람들이 알기 전에 아마 DSLR 시장 자체가 아주 적어지지 않을까? 소니는 하이브리드에서 아주 잘하고 있다. 솔직히 이렇게 잘할지 몰랐다.
RX100과 RX1도... 내가 가장 기다리는 카메라는 RX200 또는 RX10.. 아마 다음카메라가 그렇게 될 것 같다.


피아트 500


인스탁스.... 필름만 1만5000장을 가져왔다고 한다. 참관객들 모두 한장씩 찍으려고 줄 서 있음.


캐논도 큰 부스로 나왔지만...뭔가 위태해보였다. 하이브리드카메라도 내놨지만 좀 늦은감이 있다. DSLR 중심의 사업이 오히려 새로운 시장의 걸림돌이 되는 것 같다.
신기하게 어느 업이나 이런 구도가 반복도니다. 캐논이 새로운 변화에 잘 대응하면 지속적으로 1위 자리를 지킬 것이고..그렇지 않으면 혼전 양상이 예상...


삼성전자 부스 정말 크게 내놨다. NX300. 정말 좋아져서 나왔지만.... 아직 2% 부족하다. 왜 이전에 잘 했던 재미있는 카메라 부문을 죽이고...좋은 사진을 찍는 카메라를 추구하는 것일까? 같은 방향으로 뛸 필요 없다. 아예 다른 방향으로 뛰어야 한다. 스마트카메라 방향은 잘 잡았는데...기존 카메라 업체들을 따라하려는 전략이 오히려 걸림돌이 되고 있다.


캐논..-_- ; ..... '왜?"라는 생각만...


모델들이 아웃도어 옷을 입은 사람들이 많았다.


작은 DSLR E-100... 정말 작았는데...파지감이....


사람들이 가득 모여 있다.


역시나 모델들이..


사람들을 끄는데는 성공..


하지만 대부분 촬영하는 사람들 렌즈는 빨간띠, 아니면 노란띠 였다.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1. kbc 2013.04.10 08:4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인스탁스 부스가 가장 인상깊네요.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