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BP's : SUV가 필요할 때가 있다. 하지만 평소에는 SUV를 끌고 다니기는 부담스럽다.
그래서 최근 자동차 업체들이 컴팩트 SUV라고 세단의 승차감에 SUV 활용성을 접목시킨 차량을 내놓고 있는데, 차체가 커지기 때문에 대부분 디젤 엔진을 얹는다. 하지만 민감한 사람들은 이 디젤 엔진을 견디지 못한다.
 어떤 사람에게는 아무런 문제도 아니지만 어떤 사람에게는 중대한 문제이기도 한 것이다. 
 물론 티구안이나 BMW X3 정도의 디젤이지만 진동과 소음을 확실히 잡아주는 차량은 또 이야기가 다르다.( 국산 메이커들은 소음과 진동 부분에서 이제 수입 SUV와 동급이라고 하지만 납득이 전혀 되지 않음) 

 아무튼 결국 그렇게 되면 가솔린 엔진을 얹은 SUV를 선택해야 하는데, 그 중 대표적인 것이 토요타 RAV4, 혼다 CR-V다. 이 두 모델은 가격이나 성능 어디에 내놔도 욕 먹을 곳이 없는 우등생이다. 최근 높아진 유가 때문에 불리한 상황이지만, 기본기기 확실하고. 실내공간을 잘 뽑아놔서 무지 편리하다. 

 오래 타도 질리지 않는 디자인이고. 승하차도 편리하다. 최근 국산 SUV 가격이 너무 올라버렸기 때문에, 가격 경쟁력도 뒤지지 않는다. (최근 토요타가 무이자 할부 프로그램을 아주 잘 만들어 내고 있어서..) 

 집안 차 교체를 위해 구매직전까지 갔었는데, 신형 등장한다는 얘기가 있어서 참아야했지만. RTAV4는 보면 볼 수록 매력이 있는 차다. (아 내비게이션은 빼고. 이 내비게이션 빼고 가격 100만원 낮출 수 있을텐데..이거 조작하다가 분명히 중풍 걸리신 분 있을 것 같다) 

 편의사양면에서는 국산차에 비해서 열세지만, 잔고장도 없고, 출퇴근 뿐 아니라 캠핑, 레저용으로도 훌륭하다. CR-V도 마찬가지. 기어만 6단으로 바꿔도 연비 좋아질텐데..
 


내부 마감은 와~ 할정도는 아니지만 소재나 재질은 마음에 든다.


일단 좌석이 낮아서 '영차~' 하고 올라서 타는 느낌이 아니라 세단보다 조금 높은 정도.


크루즈도 있다. 시야도 좋아서 운전하기가 편함.


아 내비게이션과 함께 비상등 위치가 좀 이해가 안된다. 급할 때 동승자가 눌러줘야 할 정도로 멀리 떨어져 있다.


다행히 버튼 시동키..


이건 김실장님 차인데...벌써 3만. 차 구입하실 때 CR-V와 QM-5, RAV4 3종을 추천해 드렸는데. 전부 시승해보시고 RAV4로 선택.

1년이 지난 지금 아주 만족하신다고....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1. 2011.08.31 04:3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2. 2011.08.31 04:3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