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구글17

[BP/IT] 399달러 스마트폰. 구글 '픽셀 3a(Pixel 3a)' BP's : 구글이 'Pixel 3a'과 'Pixel 3a XL'을 공개. 미국과 일본 등 구글 스토어에서 예약 접수를 시작. 가격은 399달러, 479달러. Pixel 3a는 5.6 인치 / 2,220 × 1,080 OLED 디스플레이. Pixel 3a XL은 6인치 / 2,160 × 1,080 OLED. 상위 모델인 Pixel3와 성능과 가격 차이를 두면서, 카메라와 구글 어시스턴트 등의 기본 기능은 상위급으로. 완전 충전으로 30 시간 사용. 15 분 급속 충전으로 7 시간 구동이 가능한 배터리 성능이 장점. 카메라는 12.2 메가 픽셀. 어두운 곳에서의 촬영에 강한 '야경' 모드와 '인물 모드'를 탑재. 피사체 초점을 조절할 수 있는 기능, 타임랩스 기능도 제공. 구글 어시스턴트로 문자 메시지를 .. 2019. 5. 9.
[BP/GAME] 구글의 스트리밍 게임 서비스 '스타디아(Stadia)' BP's : 구글이 20 일 미국에서 개최된 게임 개발자 컨퍼런스 'GDC(Game Developers Conference) 2019"에서 스트리밍을 통해 고품질의 게임을 할 수 있는 서비스 '스타디아(Stadia)'를 발표. YouTube에서 게임 동영상을 본 후 동영상에 나타나는 '플레이'버튼을 누르면 5초 정도 이후에 게임을 바로 브라우저에서 플레이 할 수 있다. 스트리밍이기 때문에 PC 뿐 아니라 스마트폰, 태블릿, 크롬캐스트에서도 가능. 게임을 편하게 하기 위해서 전용 컨트롤러도 발표. 2019년 중 미국, 캐나다, 영국, 유럽에서 시작한다.웹브라우저에서 게임을 바로 할 수 있는 것은 게임 프로그램은 데이터 센터에서 처리하고 그 영상을 인터넷을 통해 웹브라우저에서 실행할 수 있기 때문. 게임 화.. 2019. 3. 22.
[BP/IT] 구글 스마트폰 '픽셀3', 태블릿 '픽셀 슬레이트', 스마트 디스플레이 '구글 홈 허브' BP's : 구글이 9일(미국 시간) 하드웨어 신제품을 발표하는 행사 '메이드 바이 구글(Made by Google)'을 개최.새로운 스마트 폰 '픽셀(Pixel) 3', '픽셀(Pixel) 3 XL'크롬 OS 탑재 태블릿 '픽셀 슬레이트(Pixel Slate)', 음성 어시스턴트 스마트 디스플레이 '구글 홈 허브(Google Home Hub)'를 발표.가장 관심이 가는 제품은 구글 홈 허브.가격도 149달러로 저렴하고. 스마트폰, 태블릿과 활용성이 다르기 때문에 하나 사고 싶다. -Pixel 3, Pixel 3 XL5.5 인치 OLED 스마트폰. 799 달러, 6.3 인치 3 XL은 899 달러. Pixel 3는 5.5 인치 / FHD + 443ppiPixel 3 XL는 6.3 인치 / QHD + 52.. 2018. 10. 10.
[BP/IT] 구글 AR 플랫폼 '탱고' 지원 종료. ARcore에 집중 BP's : 구글이 ARCore Developer Preview 2를 소개하면서, AR 플랫폼 탱고(Tango)를 지원 종료한다고 밝혔다. 탱고는 구글 AR 플랫폼으로 2014년 공개했다. 레노버 'PHAB2 프로', 아수스 '젠폰 AR' 등이 탱고를 지원하는 제품이었다. 탱고는 스마트폰 후면 카메라 뿐 아니라, 모션 추적을 위한 어안 카메라, 심도 측정을 위한 적외선 센서 등이 추가돼, 더 실감나고, 상호작용이 가능한 AR플랫폼으로서 역할을 하려고 했다. 하지만, 이렇게 되면 추가로 하드웨어 사양이 올라가기 때문에 경쟁력이 떨어지는 단점이 있었다. 이 기능은 ARcore에서 스마트폰에 탑재한 기본 카메라로도 대체할 수 있기 떄문에. 아예 탱고를 포기하고 하드웨어 제약이 적은 ARcore로 합치기로 한 .. 2017. 12. 19.
[BP/IT] 구글 포토. 반려동물 얼굴 인식도 가능 BP's : 구글이 사진 저장 서비스 '구글 포토(Google Photo)'에 애완 동물 사진 인식 기능이 추가됐다고 발표.지금까지 얼굴인식은 인공지능을 활용해 사람만 가능했는데, 이제는 반려동물도 인식해서 같은 동물끼리 그룹으로 저장할 수 있다. 기존까지 구글은 개, 고양이 정도로 구분할 수 있었지만, 이제는 특별한 동물로 구분할 수 있다. 예를 들면 반려동물 '댕댕이', '야옹이' 이렇게 이름을 지정해서 구체적으로 검색 할 수 있다. 아직 구분할 수 있는 반려동물은 개와 고양이. 이같은 인식 속도면, 다른 동물들로 확대할 것으로 보인다. 관련링크 : https://www.blog.google/products/photos/meow-its-even-easier-find-your-furry-friends-.. 2017. 10. 20.
[BP/IT] 구글이 만든 2in1 '픽셀북(Pixelbook)' BP's : 구글과 MS는 이제 소프트웨어가 아니라 하드웨어 시장까지 영향력을 확대하려고 하는 것 같다.MS가 서피스와 서피스북을 계속 내놓고..(많이 좋아졌지만, 여전히 비싸고, 뭔가 부족하다) 구글은 크롬북을 출시. 이번에는 2in1 노트북 '픽셀북'을 내놨다. 두께 10.3mm, 무게 1.1kg회전 힌지를 탑재. 가격은 999달러부터. 크롬 OS를 탑재해 안드로이드 앱이 동작하고, 와콤과 공동 개발한 '픽셀 북 펜(Pixelbook Pen)'도 지원한다.(별매 99달러)터치를 지원하고, 안드로이드 앱도 쓸 수 있기 때문에 큰 안드로이드 태블릿처럼 쓸 수 있다. 키보드는 백라이트를 내장. 주위에 사용 가능한 액세스 포인트가 없을 때는 자신의 스마트 폰에 자동으로 테더링 하는 기능도 제공한다.사양은 -.. 2017. 10. 6.
[BP/MOBILE] HTC '인수' 대신 '협정'을 택한 구글 BP's : 구글이 HTC '픽셀' 개발팀과 지적 재산권을 11억 달러에 인수한다고 밝혔다. 인수는 2018년 초까지 완료할 예정. 계약을 통해 구글은 픽셀 폰을 개발했던 HTC 인력들을 자사 하드웨어 부문에 포함 시키고, HTC 가 가지고 있는 지적재산권도 확보하게 됐다. 재미있는 점은 구글이 이번 계약에 대해서 인수가 아닌 'HTC와 협정(Agreement with HTC)'이라고 표현하고 있다. 그리고, HTC는 자체 스마트폰 사업은 지속해 나갈 예정이다. 구글은 2011년 모토롤라 스마트폰 사업부를 125억 달러에 사들였다가 별 효과를 못보고 2014년 29억달러에 레노버에게 매각한 바 있는데. 아마도 이 때 경험이 이같은 독특한 '협정' 이라는 방식을 선택하게 만든 것 같다. MS 경우에도 20.. 2017. 9. 22.
[BP/IT] 구글 퍼즐처럼 배울 수 있는 비주얼 프로그래밍 언어 '블로클리(Blockly) ' 공개 BP's : 구글이 오픈 소스 교육용 비주얼 프로그래밍 라이브러리 '블로클리(Blockly)' 안드로이드, iOS용 개발자 버전을 GitHub에서 공개. 블로클리(Blockly)는 마우스를 조작해 화면 블록을 결합하는 것으로 자바 스크립트(JavaScript) 프로그램을 작성할 수있는 비주얼 프로그래밍 언어다. 이전에는 PC용으로 제공했는데, 이번에 모바일용으로도 공개. 안드로이드, iOS용은 안드로이드 스튜디오(Android Studio) 또는 엑스코드(Xcode)에서 블로클리(Blockly)를 이용해 앱을 쉽게 개발할 수있는 프로젝트와 샘플 코드 패키지가 GitHub를 통해 제공된다. 블로클리는 함수, 뮤 외에도 사용자 정의 블록 도구 상자 카테고리, 레이아웃 등 기능을 이용할 수있다.또한 사용자가 .. 2017. 6. 13.
[BP/IT] 구글. 기계학습으로 스팸탐지 하는 기능 G mail에 추가 BP's : 구글이 기업용 클라우드 서비스 'G Suite' 에서 제공하는 'Gmail'에 기계학습을 통한 스팸탐지 기능을 추가한다. 구글은 메일 서비스에서 스팸메일 탐지가 얼마나 중요한지에 대해 설명하면서, 메일에서 스팸메일이 차지하는 비중에 대해 밝혔다. 지메일에서 수신하는 메일 중 50~70%가 스팸, 피싱 메일이기 때문에. 필요 없는 메일을 얼마나 잘 걸러낼 수 있는지가 이메일 서비스에서 중요한 부분을 차지한다고.. 기계학습을 통해서 스팸. 피싱 메일을 99.9% 가량 걸러 낼 수 있다고.. 특히, 첨부파일과 보낸 사람을 연관해 분석해 바이러스가 첨부된 메일을 사전에 격리하도록 하는데 노력하고 있다고 한다. 또, 피싱 사이트에 대한 경고. 가짜 사이트를 인식해서 정보가 새어나갈 수 있다고 경고할 .. 2017. 6. 10.